바로가기 메뉴


a

:정보센터:보도자료

보도자료

게시판 목록
경북 우수 중소기업 상품 동남아 인터넷 쇼핑몰서 갈수록 인기
작성일 2018.04.16 조회수 209
파일첨부
경북지역 우수 중소기업 상품들이 동남아시아 인터넷 쇼핑몰에서 갈수록 큰 인기를 끌고 있다.

15일 경북도에 따르면 ‘동남 아시아의 아마존’으로 불리는 큐텐과 싱가포르의 인터넷 이마트인 ‘드마트’, 말레이시아 최대 온라인 쇼핑몰인 ‘라자다’ 등 3개 인터넷 쇼핑몰에 입점한 도내 62개 중소기업이 올해 들어 3월까지 11만 2000달러 매출 실적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 매출 실적 9500달러보다 10배 이상 증가한 수치다.

2016년 판매액 3만 8000달러에 비해 295%나 증가한 수치다.

경북도는 그동안 해외 소비자가 선호하는 제품을 중심으로 농·수산 가공식품과 생활용품, 화장품 등을 선정해 입점시켰다. 또 외국어 상품 소개 페이지 제작, 제품 홍보, 현지 물류창고를 활용한 해외 소비자 직접 배송과 결제 등을 지원해 왔다.

특히 매장 현장 판매에서 ‘완판’을 이어간 미진화장품의 마스크팩은 지난해 월평균 3000 달러에서 올해는 월평균 1만 달러 이상으로 판매액이 급증했다.

또 지난해 현지 대형마트에서 첫선을 보인 김치는 2만 달러, 떡볶이는 1만 5000 달러 실적을 올렸다.

송경창 경북도 일자리경제산업실장은 “한류 열풍을 타고 동남아 소비자들에게 한국 제품이 좋다는 인식이 널리 퍼져 있다”면서 “앞으로 유튜브와 블로그,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활용한 홍보를 이어가고 경쟁력을 갖춘 중소기업을 추가로 입점시켜 인터넷 쇼핑몰을 활용한 수출 지원 효과를 극대화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출처 : http://go.seoul.co.kr/news/newsView.php?id=20180415500019&wlog_tag3=naver

이전글 롯데홈쇼핑, 중소기업 수출 지원 공로∙∙∙‘전문무역상사’ 선정
다음글 [Cover Story-자율주행 사고는 누구 책임일까] "인공지능은 양날의 칼"
      
a